태어나 난생 처음 가오나시를 본 댕댕이와 냐옹이의 ‘반응 차이’ (영상)

태어나서 난생 처음 가오나시를 본 댕댕이와 냐옹이는 서로 어떤 반응을 보일지 정말 궁금한데요.

개냥이 ‘광복이’와 미소천사 ‘밀키’의 성장이야기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유튜브 채널 ‘밀키와 복이’에 재미난 실험 영상이 올라왔습니다.

바로 지브리 애니메이션 영화 ‘센과 치히로의 행방불명’에 등장하는 캐릭터 가오나시를 본 강아지 밀키와 고양이 광복이가 어떤 반응을 보일지 실험에 나선 것입니다.

youtube ‘밀키와 복이’

먼저 집사는 커텐 뒤로 몸을 숨긴 뒤 검은 천을 몸에 두르고 가면을 써 누가봐도 완벽한 가오나시로 분장하는데 성공합니다.

그렇다면 강아지 밀키와 고양이 광복이의 반응을 알아볼 차례인데요. 먼저 강아지 밀키는 커튼 뒤로 난생처음 보는 가오나시가 나타나자 짖기 시작했습니다.

달려오던 걸음을 멈추고 우두커니 가오나시를 바라보는 강아지 밀키는 이내 계단 뒤로 숨어버리기까지 했는데요.

youtube ‘밀키와 복이’

숨어버린 강아지 밀키와 달리 고양이 광복이는 뚫어져라 가오나시를 바라보면서 경계의 눈초리를 보냈습니다.

마치 ‘무섭긴 한데 저건 도대체 뭐야’ 이런 반응인 것이죠.

캣타워에서 쉬고 있을 때 가오나시가 갑자기 나타나 자신을 안으려고 해도 그러든지 말든지 시큰둥하게 반응을 보이는 고양이 광복이. 정말 천생 고양이입니다.

youtube ‘밀키와 복이’

반면 강아지 밀키는 가오나시를 볼 때마다 짖고 도망가기 바빴는데요.

어느 정도 가오나시와 친해졌다고 생각하는지 밀키는 이내 가오나시의 손길을 허락합니다.

달라도 너무 다른 강아지 밀키와 고양이 광복이. 너무 귀엽지 않나요? 보다 자세한 상황은 아래 유튜브를 통해 직접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youtube ‘밀키와 복이’
youtube ‘밀키와 복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