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5년간 친구로 함께 지냈던 고양이를 멀리 떠나보내는 ‘슬픈 순간’

반려동물을 키우는 분들이라면 절대 마주하고 싶지 않은 순간이 있습니다.

바로 오랜 시간을 함께 동거동락하며 보낸, 사랑하는 반려동물이 무지개 다리를 건너는 순간인데요.

15년을 친구로 함께 지냈던 고양이를 떠나보내는 순간 참아왔던 눈물을 뚝뚝 흘리는 어느 한 집사의 모습이 보는 이들의 마음을 먹먹하게 하고 있습니다.

온라인 커뮤니티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죽음을 앞둔 고양이와의 이별을 준비하는 집사 모습이 담긴 모습이 올라왔습니다.

공개된 사진과 영상 등에는 온몸이 축 처진 채로 엎드려 누워있는 고양이와 이를 바라보는 남성의 모습이 담겨져 있었는데요.

앞으로 시간이 얼마 남지 않은 고양이는 힘겹게 두 눈을 깜빡거리며 주인을 바라봤고 그 모습을 지켜보던 남성은 참아왔던 눈물을 터트리고 말았습니다.

온라인 커뮤니티

지난 15년간 그 누구보다 사랑하고 아꼈던 고양이의 마지막 순간을 지켜보기에는 그 역시 이별 준비가 안됐던 것이죠.

한참 고양이의 머리를 쓰다듬던 주인은 눈물을 뚝뚝 흘리며 고양이 이마에 마지막 이별 키스를 해줬습니다.

주인의 진심이 담긴 키스를 받은 고양이는 그렇게 눈을 감았고 이를 본 많은 누리꾼들은 이들의 마지막 이별 순간을 보며 눈시울을 붉혔습니다.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