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어날 때부터 ‘아이라인’ 없어 매일 슬퍼보이는 아기 허스키 사연

사람이 각자 서로 다른 외모를 가졌듯이 동물들도 다 똑같아 보이지만 저마다 서로 다른 외모를 가지고 태어나는데요.

여기 아이라인(?) 없이 태어난 아기 시베리안 허스키 강아지가 있어서 보는 이들의 마음을 안타깝게 하고 있습니다.

도대체 녀석에게는 어떤 사연이 있는 것일까요. 중국 매체 큐큐닷컴은 태어날 때부터 아이라인 없이 태어나 입양되지 못하고 있는 아기 허스키의 사연을 소개했습니다.

腾讯网

사연 속 주인공인 아기 허스키는 다른 시베리안 허스키와는 조금 남다른데요. 바로 아이라인 부분이 블랙이 아닌 흰색으로 뒤덮여 있는 것이지요.

보통 시베리안 허스키는 블랙 아이라인을 가지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그러나 약 2% 정도의 확률로 다른 외모를 가지고 태어난다고 하는데요.

바로 사연 속 주인공인 아기 허스키가 약 2% 안에 들어가는, 아이라인 없이 태어난 사례라고 합니다. 정말 놀라운데요.

腾讯网

실제로 아기 허스키에게는 아이라인이 없습니다.

그러다보니 다소 억울한 인상을 가지게 되었는데요. 문제는 이 녀석만 입양을 거부 당하고 있다는 것입니다. 다른 형제들과 다르게 생겼다는 이유라고 합니다.

아기 허스키 주인은 자신의 SNS에 안타까운 사연을 올리며 좋은 주인을 찾아주고 싶다며 입양의 뜻을 전했는데요. 진심이 통한 것일까요.

腾讯网

마침내 아기 허스키를 입양하겠다는 의사를 밝힌 주인이 나타났고 현재 아기 허스키는 새 주인의 품에서 하루하루가 다르게 행복한 시간을 보내고 있다는 후문입니다.

아기 허스키야, 새로 만난 주인의 품에서 아이라인이 없다는 이유로 더 이상 시무룩하지 말고 행복하렴.

아이라인이 없다고 틀린게 아니라 다른 것이지, 너에게 문제가 있는 것은 아니란다. 그러니 좌절하지 말고 너답게 당당히 잘 살길 바랄게, 행복해야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