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고 있는 소녀 곁에 조용히 다가가 ‘쓰담쓰담’ 위로해주는 댕댕이

고개를 푹 숙여 울고 있는 소녀에게 다가가 쓰담쓰담 위로해주는 강아지 사진이 잔잔한 감동을 주고 있습니다.

이미지 공유 사이트 이머저에는 한 소녀와 강아지의 훈훈한 사진이 올라와 누리꾼들을 울리고 있는데요.

사진 속에는 속상한 일이 있었는지 한 소녀가 고개를 푹 숙인 채로 울고 있었고 그 옆으로는 대형 강아지 한마리가 다소곳하게 앉아있었습니다.

imgur

울고 있는 소녀를 본 강아지는 걱정 가득한 표정으로 소녀에게 다가가 따뜻한 위로를 건넸는데요.

강아지는 솜방망이 같은 앞발을 살포시 소녀의 머리에 올리고는 쓰담쓰담 쓰다듬으며 위로해줬고 이 모습은 지나가던 한 행인이 찍어 세상에 알려지게 됐습니다.

사진을 올린 누리꾼은 “인간과 강아지가 세상 최고의 친구라는 사실을 보여주는 순간”이라고 설명했는데요.

imgur

올라온 사진만 보더라도 소녀와 강아지가 얼마나 애틋하고 특별한 사이인지를 짐작할 수 있는데요. 여러분이 보시기에는 어떠신가요?

한 누리꾼은 소녀의 머리 위에 얹어진 강아지 발에서 진심과 따뜻함이 느껴진다고 말하기도 했습니다. 우리가 강아지를 키우는 이유가 아닐까 싶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