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영장 물에 빠져 숨 안 쉬는 도마뱀 ‘심폐소생술’로 살려낸 엄마 (영상)

실수로 그만 물속에 빠져 숨 안 쉬는 도마뱀에게 심폐소생술을 실시해 기적처럼 살려낸 여성이 있습니다.

2년 전인 지난 2017년 미국 NBC 방송 등 현지 매체들은 미국 네바다주의 한 야외 수영장에서 실제 벌어진 영상을 소개했습니다.

사연에 따르면 네바다주 라스베이거스에 살고 있는 에이미 훅스(Amy Hooks)는 남편, 아들과 함께 수영장에서 물놀이를 즐기고 있었다고 합니다.

Amy Hooks

얼마나 놀았을까. 그녀의 아들이 갑자기 우는 것 아니겠어요. 알고보니 어린 아들의 손에는 물에 빠진 것으로 보이는 도마뱀 한 마리가 들려져 있었습니다.

네, 그렇습니다. 물에 빠진 도마뱀이 숨을 쉬지 않고 있는 것을 어린 아들이 발견하고 들고 온 것이었습니다.

이들 부부는 도마뱀이 이미 죽었을 것으로 생각했습니다. 하지만 우는 아들을 위해서라도 혹시나 하는 마음에 도마뱀을 이리저리 살펴보았는데요.

에이미 훅스는 인터넷에서 도마뱀의 심장이 어디에 있는지를 검색한 뒤 사람에게 하는 것처럼 손가락으로 도마뱀에게 심폐소생술을 실시하기 시작했습니다.

Amy Hooks

몇 번의 시도 끝에 도마뱀은 의식을 되찾을 수 있었는데요. 도마뱀은 한 번 크게 기지개를 켜면서 ‘꽥’하고 소리를 질렀습니다.

의식을 되찾은 도마뱀은 주변을 살핀 뒤 수영장 옆에 있는 수풀 속으로 도망쳤다고 합니다. 죽을 뻔한 녀석을 살린 엄마 에이미 훅스. 너무 대단하지 않나요?

그녀는 “너무나 작은 생명이지만, 아들이 슬퍼하는 모습을 보고 내버려 둘 수 없었습니다”며 “덕분에 우리 가족에게 소중한 추억이 되었네요”라고 말했습니다.

youtube ‘애니멀플래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