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부 싸움 도중 ‘독기’ 품은 아내 펀치 맞고 꼼짝 못하는 수컷 사자

‘동물의 왕국’ 왕답게 사자 커플의 사랑 싸움은 스케일부터가 달랐습니다.

서로 이빨을 으르렁 드러내는 것은 물론 격렬하게 펀치를 날리는 등 한 치의 양보도 없이 치열하게 싸웠습니다.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은 지난해 사랑 앞에서도 싸울 때는 확실하게 싸우는 어느 한 사자 커플의 사랑 싸움 모습이 담긴 사진을 공개했는데요.

공개된 사진 속에는 싸우면 싸울수록 더 화가 나는지 양보없이 치열하게 싸우는 사자 커플의 모습이 담겨져 있었습니다.

Daily Mail

보도에 따르면 사자 커플의 사랑 싸움 사진은 탄자니아의 은두투 지역에서 공원 관계자인 주세페 다미코(Giuseppe D’amico)에 의해 찍힌 것인데요.

이날 주세페 다미코는 공원 숲을 촬영하던 도중 초원 한복판을 걷고 있는 한 사자 커플을 발견하게 됩니다.

무슨 이유 때문인지 몰라도 갑자기 이들 사자 커플은 싸우기 시작했고 급기야 서로를 바라보며 으르렁 거리기까지 했습니다.

사자 커플은 흙먼지가 날리도록 격렬한 몸싸움을 벌였는데요. 수컷 사자가 덤벼들자 독기를 품은 암컷 사자는 수컷 사자 얼굴에 펀치를 날리는 것 아니겠어요.

Daily Mail

생각지도 못한 암컷 사자의 펀치를 맞은 수컷 사자는 당황한 기색이 역력했는데요. 이 모습을 지켜보던 주세페 다미코는 카메라에 이들 싸움을 찍었습니다.

한참 싸우던 이들 사자 커플은 암컷 사자가 독기를 제대로 품고 수컷 사자에게 연달아 펀치를 날렸고 기세에 눌린 수컷 사자는 이러지도 저러지도 못했다고 합니다.

사진을 찍은 주세페 다미코는 “운이 좋게도 사자 커플의 사랑 싸움을 찍을 수 있었어요”라며 “걸핏하면 싸우려 드는 것 같았습니다”고 말했습니다.

독기 품은 암컷 사자에게 제대로 펀치를 맞아 기죽은 수컷 사자 모습 함께 사진을 통해 감상해보실까요.

Daily 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