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요일(25일) 오후부터 전국에 천둥·번개 동반한 비 내린다

목요일인 25일 전국이 흐린 가운데 오후부터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비가 내리기 시작하겠습니다.

밤에는 제주도를 제외한 전국으로 비가 확대되고 일부 강원 산지에는 눈이 오는 곳도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기상청은 북서쪽에서 남동진하는 기옵골의 영향을 받아 전국이 가끔 구름 많다가 점차 흐려져 전국에 천둥, 번개를 동반한 비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고 예보했습니다.

오후에는 중부지방과 전북에 비, 강원 높은 산지에는 비 또는 눈이 시작돼 밤에는 전국 대부분 지역으로 확대되겠는데요.

자료 사진 / Pixabay

중부지방과 경북북부를 중심으로 돌풍을 동반한 천둥, 번개가 치는 곳도 있어 각별한 주의가 요구됩니다.

이날 예상 강수량은 중부지방과 경북북부에서 5~30mm, 남부지방(경북북부 제외)에서 5mm 내외 입니다.

지역별 낮 최고 기온은 서울 19도, 인천 18도, 수원 20도, 춘천 15도, 강릉 13도, 청주 21도, 대전 21도, 전주 21도, 광주 20도, 대구 18도, 부산 17도, 제주 19도입니다.

국립환경과학원에 따르면 미세먼지 농도는 비 덕분에 충남을 제외한 전 권역에서 ‘보통’을 기록하겠습니다. 충남은 ‘나쁨’이 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자료 사진 / photoAC